청주

검색
닫기

민주당 충주 선거구 김경욱 후보 단수공천에 반발

0

- +

박지우.맹정섭 "단수추천 시민과 당원 용납하지 않을 것"

박지우.맹정섭(사진=충청북도선관위 제공)

박지우.맹정섭(사진=충청북도선관위 제공)
더불어민주당이 충북 충주 선거구에 김경욱 예비후보를 단수 공천하자 탈락한 예비후보들이 반발하고 있다.

박지우 예비후보는 17일 충주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 예비후보로는 본선에서 이길 수 없다는 것이 당원들의 여론인 데 공천관리위원회가 경선도 거치지 않고 단수후보를 추천한 이유에 대해 답변해야 한다"고 중앙당에 재심을 요청했다.

이어 "충주지역 적합도 여론조사의 업체 선정과정과 조사 날짜, 시간 등을 공개하라"며 "이런 요구에 대해 답변을 하지 않으면 정치적, 법적 대응에 들어갈 것"이라고 경고했다.

맹정섭 예비후보도 이날 성명을 내고 "인지도와 적합도에서 월등하게 앞서는 지역위원장에게 경선 기회도 주지 않은 것은 민주주의를 유린한 것"이라며 "시민과 당원이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김 후보가 스스로 반납하고 경선을 선언하지 않으면 시민과 당원의 저항을 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충주 선거구는 3선에 도전하는 자유한국당 이종배 의원의 지역구로 민주당에서만 모두 5명의 예비후보가 등록했지만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최근 김 예비후보를 단수 공천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