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검색
닫기

신용한, 미래통합당 입당 청주 흥덕 총선 출마 선언

0

- +

"보수통합의 주역으로 무한책임질 것, 문재인 정권 핵심 실세와 제대로 승부"

(사진=청주CBS 박현호 기자)

(사진=청주CBS 박현호 기자)
신용한 전 대통령직속 청년위원장이 보수통합신당인 미래통합당에 입당해 충북 청주시 흥덕구 예비후보로 오는 4월 총선에 출마하겠다고 공식 선언했다.

신 전 위원장은 17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범중도보수 대통합의 주역으로 무한책임을 지겠다"며 총선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제고향 흥덕구는 지난 16년 동안 보수정당이 이겨보지 못한 험지중의 험지"라며 "문재인 정권의 핵심 실세라 불리는 노영민 비서실장과 도종환 의원이 있는 청주 흥덕구에서 제대로 한번 승부를 보겠다"고 강조했다.

신 전 위원장은 또 "청주 경제 1번지인 흥덕의 경제는 이제 경제 전문가에게 맡겨야 할 시간"이라며 "흥덕 토박이와 젊은 흙수저로 경제와 일자리, 서민 경제를 살릴 경제전문가를 선택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신 전 위원장은 이번 총선에서 미래통합당 김양희 전 충청북도의회 의장과 김정복 흥덕새마을금고 이사장, 이규석 전 충북도당 사무처장과 치열한 당내 경선을 벌이게 됐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